BC카드-중국 은련 전자상거래 결제 및 정산 시스템 오픈

BC카드(사장 이종호)는 중국 은련(銀聯, China  UnionPay)과 은련 전자상거래( UnionPay Online Payment, UPOP) 시스템 구축을 완료하고 지난 18일부터 현대H몰을 시작으로 결제 및 정산 서비스를 시행한다.

BC카드와 은련이 구축한 은련 전자상거래 시스템을 이용하면 중국에서 발급된 은련카드로 국내 온라인 쇼핑몰에서 결제 등 거래가 가능하다. 이로 인해 중국의 은련카드 고객이 국내 상품을 온라인으로 구매할 수 있게 돼 향후 국내 온라인 쇼핑몰의 매출 증대가 예상된다.

현대H몰 관계자는 “우선 국내에서의 카드 발급이 어려워 온라인 쇼핑에 불편을 겪는 한국 거주 중국인들이 자국 카드로 편리하게 상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할 것”이라면서 “앞으로 중국에 거주하고 있는 중국인들도 온라인 상품의 주문 및 결제를 통해 현지에서 배송 받을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”이라고 밝혔다.

BC카드는 은련과의 업무제휴를 통해 지난 2005년부터 국내 은련가맹점 모집 및 매입업무를 담당하고 있다. 특히 지난해 중국인들의 은련카드로부터 발생한 국내 은련가맹점 매출은 약 7500억 원으로 전년대비 133% 성장하는 등 은련카드 이용금액이 급속히 증가하고 있다고 BC카드 측은 설명했다.

BC카드 관계자는 “중국 내 전자상거래 규모는 연평균 30% 이상의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”면서 “앞으로 중국인들을 대상으로 전자상거래를 계획하고 있는 국내 전자상거래 사업자들에게 사업 확장 등 좋은 계기가 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약속은 지켜져야 한다 maxandmax_blue
댓글, 0 , 트랙백 , 0

댓글을 남겨주세요